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회원메뉴




언론보도

통합치과학회지, KCI 등재후보지로

작성자 대한통합치과학회
작성일 19-11-08 11:11 | 19



본문



‘통합치과’ 전문성 인정
학회 창립 7년 만 선정 쾌거

대한통합치과학회(회장 윤현중, 이하 통합치과학회)가 발행하는 ‘대한통합치과학회지’가 창간 7년 만에 2019년도 한국연구재단 신규 학술지 평가에서 등재후보학술지로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통합치과학회지의 등재후보학술지 선정은 치의학분야 내부의 통합치의학의 정체성과 전문성을 반영한 것으로 전문 학술지로서의 가치를 인정받은 것으로 의미가 깊다. 

한국연구재단은 매년 국내학술지의 질적 수준을 향상하고 연구 활성화 및 국제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엄격한 신청자격을 갖춘 학술지에 한해 △체계평가(정량평가) 및 전문평가단의 내용 평가 △학문분야 특수평가(정성평가)를 거쳐 최종 평가 심의 후 등재(후보)학술지를 선정하고 있다.

한국연구재단 등재(후보)학술지로 선정된 학술지는 해당분야 전문 학술지로서의 권위와 전문성을 인정받게 되며 게재된 논문저자의 업적평가 등에도 반영된다.

방난심 편집위원장은 “앞으로 전문과로서의 통합치의학 발전을 위한 학술적 뒷받침과 연구 성과를 공유해 질 높은 전문학술지로 격상시킬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통합치과학회지는 지난 2012년 8월 발간을 시작으로 매년 2회로 발간하다 올해부터는 연 3회로 늘려 발행하고 있다. 이번 평가를 통해 2019년 1월부터 발간된 논문에 대해 등재후보학술지 등급이 소급 적용된다.

2년 후에는 학술지 계속 평가를 통해 등재학술지로 승급될 기회를 얻게 된다. 
 




초록제출

sns 링크

___

대한통합치과학회

고유번호증. 220-80-08006
주소. 서울시 서대문구 연세로 50-1 연세대학교 치과대학병원 1층 통합치과의학과
Tel. 02-2228-8968Fax. 02-2227-8906(근무시간 : 평일 08:30-17:30) E-mail. kagd0308@gmail.com
Copyright © 2001-2018 대한통합치과학회.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